115(), SC제일은행 직원봉사자들이 서울 강북구에 위치한 한빛맹학교를 찾았습니다.

올해도 시각장애 청소년들을 위한 찾아가는 경제교육에 함께 하기 위함이죠 ^^

▲ 한빛맹학교 점자 도서관에서 진행된 ‘찾아가는 경제교육’

올해의 경제교육 주제는? 금융진로탐구!

이 날 수업에는 총 12명의 시각장애 초등학생들이, 직원봉사자들과 1:1로 매칭되어 금융진로탐구를 함께 했습니다. ‘은행원은 무슨 일은 하는지’ ‘증권회사에는 어떤 직무가 있는지등 시각장애 초등학생들이 큰 꿈을 꾸고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춘 수업을 진행 했습니다. 

청각®촉각을 활용할 수 있는 시각장애 청소년 맞춤 교구재 활용

SC제일은행의 시각장애 청소년을 위한 경제교육은 SC제일은행과 청소년 금융교육 전문기관, 맹학교 교사,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가 공동 개발한 오디오 콘텐츠를 활용하고 금융 관련 직업 맞추기 보드게임에는 점자로 만든 게임 도구를 준비하는 등 청각과 촉각을 적극 이용하는 수업 방식으로 학생들의 참여와 이해를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 직원 봉사자와 학생들이 금융진로와 직무를 배우는 점자 보드게임 함께하는 모습

은행원에게 직접 듣는 직무 멘토링

특히 이번 수업에는 직무 멘토링 시간을 활용해 보조강사로 참여한 직원 봉사자들이 직접 수업을 이끌어 나가기도 했습니다. 시각장애 초등학생들이 평소 은행원에 대해 궁금했던 질문들을 하면, 직원 봉사자들은 은행에서의 업무 경험을 바탕으로 답을 생생한 이야기로 들려주는 시간을 마련했습니다.

▲ 직원 봉사자와 학생들이 멘토링을 함께하는 모습

이날 봉사에 참여한 SC제일은행 직원봉사자 장혜령 과장은 은행원이 가장 잘 할 수 있는 봉사활동인 경제교육에 참여해 더 의미 있었고, 함께한 시각장애 초등학생들이 정말 신나고 열정적으로 수업에 참여해준 덕분에 덩달아 즐거웠다.”며 참여 소감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19천여명이 함께한 찾아가는 경제교육프로그램

SC제일은행의 찾아가는 경제교육프로그램은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의 경제®금융 역량 강화를 위해 2015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사회공헌 활동입니다. SC제일은행이 결연을 맺은 전국 초•중학교 및 맹학교를 방문해 직원 봉사자들이 직접 경제®금융 교육을 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무려 19천여명의 학생들이 함께 했습니다!

다음세대,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들의 사회적 불평등 해소 및 경제적 포용 확대를 목표로 그들의 배움, 자립, 성장을 지원하는 다양한 지역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퓨처메이커스(Futuremakers) 활동을 펼쳐나가는 SC제일은행에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 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들 열심히 공부를 하고 계신 것 같은데요, 이곳은 어딜까요?

바로 SC제일은행 본점에 위치한 러닝센터(연수원)입니다!

올해도 약 50여명의 SC제일은행 직원들이 은행원들이 가장 잘 할 수 있는 재능봉사인 찾아가는 경제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위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SC제일은행 찾아가는 경제교육이란?

다음 세대의 배움, 자립, 성장을 지원하는 SC제일은행의 지역사회공헌 전략인 퓨처메이커스(Futuremakers)의 일환으로 전국 20여 개의 초등 및 중학교와 결연을 맺고 직원 강사들이 직접 교사로 나서,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쉽고 재미있게 경제, 금융 상식을 알려주는 당행의 사회공헌 활동입니다. 2015년부터 지금까지 약 1 8 5백여 명의 학생들이 함께 했으며, 일반 학생들뿐 만 아니라, 금융권 유일하게 맹학교들과 결연을 맺어 시각장애 청소년들 역시 경제/금융교육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특화된 맞춤형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2019 찾아가는 경제교육 임직원 강사연수

올해로 5년째를 맞이한 임직원 강사연수는, 수업을 듣는 학생들이 어떻게 하면 경제를 친근하게 느끼고, 개념들을 잘 익힐 수 있을까 고민하며 경제교육 전문 강사와 함께 경제­금융 교육 커리큘럼을 학습하고, 실전과 같이 모의 강의를 해볼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 연수를 수료한 임직원들만이 각 학교의 경제교육 선생님이 되는 것이죠!

교육 자료 분석과 아이들이 좋아하는 보드게임 시연까지!

연수 현장을 둘러볼까요? 학생들을 만나게 직원 강사들에게 필요한 워밍업 세션부터 시작했습니다. ‘O/X 상식 퀴즈 대결, ‘친구 얼굴 그려주기 학교에서 처음 학생들을 만났을 수업 분위기를 한층 부드럽게 만들 있는 팁을 배워가는 시간이었습니다. 학생들보다 아이처럼 즐기시는 같죠? :)

이어 용돈, 합리적인 소비, 미래를 위한 금융, 금융진로 등 커리큘럼을 함께 배우고,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강의 노하우는 물론 수업 참여도와 흥미를 높이기 위한 보드게임도 직접 체험했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은 실전 타임! 실제로 학생들을 만난 상황을 가정해 모의 강의 시간을 통해 피드백을 받기도 했습니다.

직원들은 오는 9월부터 12월까지, 전국 20 개의 초등 중학교에서 학생들에게 직접 경제, 금융과 관련된 상식을 전하는 경제교육 선생님으로 활동합니다. 올해도 청소년들의 금융역량 강화를 위해 활동하게 SC제일은행 직원강사들에게 힘찬 응원을 보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